검색

성남시, “마을공동체로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갈 것”

6월 중 6개동에서 행정과 주민 간 가교역할을 해 나갈 ‘성남시 마을계획단’ 출범

가 -가 +

성남데일리
기사입력 2021-06-07

▲성남시는 시민들의 행복한 삶 영위를 위한 마을공동체 활성화와 다양한 시민 소통 협력 방안에 대해 7일 온라인 브리핑을 실시했다.                                                                                                                              © 성남데일리

 

 
7월 중 수정커뮤니티센터에 행복마을관리소 1곳 추가 개소
인사회, 동 현장방문, 행복소통청원제 운영 등 다양한 소통행정도 펼쳐

 

성남시는 시민들의 행복한 삶 영위를 위한 마을공동체 활성화와 다양한 시민 소통 협력 방안에 대해 7일 온라인 브리핑을 실시했다.

 

지난해 11월 개소한 성남시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서는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춰 지원 정책을 발굴하고 실행한다.

 

55개 마을공동체가 참여하는 5억7000만원 규모의 주민제안공모사업을 실행하고, 마을상담사가 컨설팅도 지원하며, 맞춤형 교육도 실시하는 등 마을공동체를 육성하고 활성화하는데 힘을 쏟는다.

 

더불어 지난해 9월 태평4동, 은행2동에 이어 오는 7월 신흥1동·수진1동 수정커뮤니티센터에 행복마을관리소 1곳이 추가로 개소할 예정이다.

 

취약계층 간단 집수리, 생활공구 대여, 택배보관, 홀몸노인 돌봄활동 등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며, 마을공동체와 연계해 마을지도 만들기, 온라인 프로그램 운영 등 특색사업도 추진한다.

 

이달 내 수진2동, 복정동, 하대원동, 도촌동, 구미1동, 운중동 등 구별 2개동씩 총6개동에서 ‘성남시 마을계획단’도 출범해 행정과 주민 간 가교역할을 한다.

 

마을활동가를 동별로 1명씩 배치해 마을계획 단원을 모집하고 교육과 워크숍을 거쳐 마을의제를 수립하고 총회에서 의제를 선정해 실행하는 사업을 펼친다.

 

한편 시는 시민들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 기울여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다양한소통행정을 펼치고 있다.


해마다 새해에 지역별·분야별 인사회를 개최해 시민들의 정책 제안은 물론 다양한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지난 5월부터는 ‘작은 만남, 다양한 소통’이라는 주제로 50개동 현장을 방문해 지역주민들의 작은 소리를 귀담아 듣는 것은 물론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와 예방접종 홍보에 나섰다.

 

이외에도 △온라인 소통창구 ‘행복소통청원제’ 운영, △시민의 니즈를 반영한 정책 수립을 위한 ‘시정모니터단’ 운영 등 각계각층의 시민의 생각과 목소리를 청취하는 소통행정에 총력을 다 해 나간다.

 

이종빈 마을공동체과장은 “성남시에는 시민들의 작은 목소리에도 하나하나 귀담아 정책에 반영하고 시민과 마을이 주체가 될 수 있게 아낌없이 지원해 나간다”며, “성남시민이라는 자부심으로 시민 한분 한분 주체가 되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내일을 준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시정브리핑 영상은 유튜브(성남TV)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성남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