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한국환경공단, 환경기초시설 현대화사업 위·수탁 협약

민간제안사업의 공정한 추진 위해 협력...민간사업자 선정과 협상 등 체계적인 검토 등 종합적 지원받아

가 -가 +

성남데일리
기사입력 2021-06-07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지난 1일 ‘성남 환경기초시설 통합 현대화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한국환경공단과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 협약을 통해 첫 삽을 뜨기까지 선행되어야 하는 ‘제3자 공고문 작성 및 제안서 평가, 사업자 선정 및 실시협약, 실시설계 경제성 검토(VE), 실시계획 승인서 작성’ 등 민간제안사업의 주요 절차를 공단의 기술, 재무, 금융, 법률, 회계 등 각분야별 전문인력의 종합적 지원을 받아 이행하게 된다.

 

이 사업은 노후 환경기초시설의 전면적 개량을 위해 복정동 하수처리장(준공 30년 도래)과 음식물처리장, 재활용선별장, 대형폐기물처리시설 등 4개의 환경기초시설을 현재 폐기물종합처리장이 있는 수정구 태평동 부지에 통합 현대화하는 사업으로, 전국 환경기초시설 설치사업에 주로 적용되는 민간제안사업(BTO-a도입)으로 추진된다.

 

민간제안사업은 우수한 민간사업자 선정과 협상 등 체계적인 검토를 위해 전문기관의 조력과 업무관리가 필요하다.

 

시는 이번 협약으로 한국환경공단의 전문인력과 국내 환경분야 사업에 대한 풍부한 경험을 토대로 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사업을 이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앞선 5월 25일 성남시 4개 환경기초시설 통합 현대화사업 민간투자계획은 기재부 산하 공공투자관리센터(KDI PIMAC)의 적격성 조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의 타당성을 확보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성남데일리. All rights reserved.